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푸틴 대통령에 해킹 중단 요구"


오바마 대통령이 16일 백악관에서 올해 마지막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9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민주당 해킹 의혹에 대해 대화를 나누었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16일 백악관에서 열린 올해 마지막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푸틴 대통령에게 개입 중단을 요구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 같은 일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푸틴 대통령에게 직접 중단을 요구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의 심각한 결과에 대해 경고하는 것이라고 느꼈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그 이후 해킹은 계속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일관된 정보 평가를 근거로 러시아가 민주당 전국위원회에 대한 해킹에 책임이 있다는 사실을 말했다며, 앞으로 사이버공격을 통한 그 같은 개입을 막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당시 정부는 선거 과정이었기 때문에 해킹의 영향에 대한 어떤 결론도 내리지 않기 위해 고심했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해킹이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대선 패배에 책임이 있느냐는 질문에 직접적인 답을 하지 않은 채 워싱턴의 모든 전문가들이 이 문제에 대한 많은 논의를 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