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보잉사의 항공기를 이란에 판매하지 못하도록 하는 내용의 법안이 7일 미 하원을 통과했습니다.

미국의 항공기 제조업체 보잉사는 최근 이란에 항공기 109대를 판매하거나 대여하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의회를 장악하고 있는 공화당은 그러나 이란에 제공되는 항공기가 이란혁명수비군에 의해 사용될 수 있다며 이에 반대하고 있습니다.

공화당 의원들은 또 보잉사의 항공기가 자칫 탄도미사일 운반이나 로켓포 운반용으로 용도 변경 될 수도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반면 민주당 의원들은 이번 법안은 이란 핵 합의를 약화시키기 위한 공화당의 전략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해당 법안이 의회를 모두 통과하더라도 거부권을 행사하겠다는 입장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