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의 제1 야당인 민주당과 제3 야당인 유신당이 합쳐서 새로운 신당을 만들기로 합의했습니다.

오카다 가쓰야 민주당 대표와 마쓰노 요리히사 유신당 대표는 26일 국회에서 당수회담을 열어 내달 중 신당을 결성하기로 했습니다.

이날 공동 기자회견에서 오카다 대표는 “일본 정치의 흐름을 바꾸는 역사적인 날로 만들고 싶다”며 신당은 “아베 정권에 의문과 불만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을 담는 그릇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양당이 합당해 만들 신당의 국회의원은 총 152명이 됩니다. 이는 현재 권력을 장악한 자민·공명 연립여당의 3분의 1 수준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