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 남부의 안드라 프라데시 주와 오리사 주에서 어제 (6일) 번개를 맞아 적어도 32명이 사망했다고 인도 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이 가운데 23명은 안드라 프라데시 주 7개 지구에서, 9명은 동부 오리사 주에서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또 다른 8명은 부상을 입었습니다.

이들 대부분은 폭우 속에 농사 일을 하다가 변을 당했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습니다.

인도에서는 6월부터 9월까지 우기에 연강우량의 80%가 집중되며 번개도 자주 발생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