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6일 독일과 오스트리아가 자국 안에 들어온 난민 수천 명을 환영했습니다.

난민 대부분은 유럽에서 가장 잘사는 독일에서 난민 자격을 얻기를 택했습니다. 6일까지 난민 약 8천 명이 독일로 들어올 것으로 보입니다. 독일 정부는 올해 난민을 최대 80만 명까지 받겠다고 밝혔습니다.

난민들이 전례 없이 유럽으로 몰려드는 가운데, 유럽연합 소속 나라들이 이 문제와 관련해 분열돼 있습니다.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 외교대표는 난민 유입이 지금 당면한 문제라고 경고하고, 이 문제에 유럽연합이 단일하게 대처하자고 촉구했습니다.

로마 가톨릭의 지도자 프란치스코 교황은 유럽에 있는 모든 종교 공동체와 시설들이 난민 가족을 하나씩 수용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날 교황은 성 베드로 광장에 모인 사람들에게 교황청의 두 교구가 난민 두 가정을 받아들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