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외무장관이 이라크를 방문했습니다.

무함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은 오늘(24일)부터 이틀 동안 이라크를 방문해 호시야르 제바리 외무장관과 하이데르 알아바디 총리 지명자, 푸아드 마숨 대통령을 만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곧 퇴임할 누리 알-말리키 총리와 고위 관리들도 만납니다.

자리프 장관은 이번 방문에서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의 세력 확대로 불안해진 이라크의 안보상황을 중점 논의할 것으로 보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