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만나고 싶었습니다

'북한 장애인 지원 대모' 신영순 씨 (1)


'북한 장애인 지원 대모' 신영순 씨 (1)
please wait
Embed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11:00 0:00
다운로드

1970년대 한국에서 장애인 선교활동을 펼치던 미국계 한국인 신영순 씨는 1998년 처음 북한을 방문한 후 북한 장애인들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됐다. 이후 북한에 장애인 직업 재활센터를 설립하고 북한장애인 선수들을 이끌고 '런던장애인올림픽 대회'에 출전하는 등 북한의 장애인들에 대한 관심과 복지증진에 힘써왔다. 현재 평양에 있는 '민족장애인원아협력소' 소장으로 활동 중인 신영순 씨는 1920년대 북한 평양에서 선교활동을 펼친 미국인 선교사 프랜시스 킨슬러 (한국명 권세열) 목사의 며느리이기도 하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