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안상진 연구위원] "탈북 과학기술인, 전문성 활용 어려워”


지난 2012년 북한의 로켓 발사 당시, 과학자들이 관제탑에서 일하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이 최근 한국에 정착한 탈북 과학기술인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 조사에 참여한 안상진 연구위원과 함께 탈북 과학기술인들의 한국에서의 전문성 활용 실태와 방안 등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인터뷰 오디오 듣기]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안상진 연구위원
please wait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08:08 0:00
다운로드

문) 먼저 이번 설문조사의 대상은 어떤 기준으로 뽑았나요?

문) 과학기술 분야의 우수인력이라면 한국에서도 취업에 유리한 경력 아니겠습니까? 실제 이들의 전문성이 제대로 활용이 되고 있었나요?

문) 자기의 전공을 살릴 수 있는 직업을 구하는 데 어려움을 느낀 이들이 많았다면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문) 이들의 전문성을 활용하는 방안을 따로 만들어야 할까요?

문) 탈북 과학기술인들이 한국에서도 전문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는 게 앞으로 통일 한반도를 준비하는 데 어떤 의미가 있다고 보십니까?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