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지난 10년간 언론인 피살 최다'


지난달 23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피살된 방송 기자 모함마드 브다이위의 추모행사가 열렸다. (자료사진)
전세계적으로 이라크에서 언론인이 가장 많이 살해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 뉴욕에 본부를 둔 언론인 권익보호 단체인 ‘언론인보호위원회,” CPJ는 어제(15일) 연례 보고서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에 따르면 이라크에서는 지난 10년간 언론인 1백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내전을 겪고 있는 시리아에서는 7명의 언론인이 의도적인 공격으로 사망했습니다.

또 아프리카 소말리아에서는 지난 한해 4명의 언론인이 피살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