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나이지리아 버스정류장 폭탄 테러...70여 명 사망


14일 나이지리아 아부자 인근 냐냐 버스정류장에서 폭탄 테러가 발생했다. 폭발물 전문가들이 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의 수도 아부자 인근에서 오늘 (14일) 폭탄 공격이 발생해 적어도 71명이 숨지고 124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번 사고는 냐냐 버스 정류장에서 출근 시간에 일어났습니다.

현재까지 이번 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힌 단체는 없지만 이슬람 극단주의 단체인 보코 하람이 배후에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주말 보르노 주에서 60여 명을 숨지게 한 폭탄 공격도 보코 하람의 소행으로 의심되고 있습니다.

나이지리아 언론은 2 명의 괴한이 밤 사이 마을 2곳을 공격했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