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오늘(12일) 연쇄 테러 사건이 발생해 13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우선 바그다드의 한 버스 정류장에서 차량 폭탄 테러로 9명이 숨지고 16명이 다쳤습니다.

또 바그다드 내 다른 지구에서도 역시 차량 폭탄 테러로 4명이 사망하고 12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이라크에서는 사흘 전에도 육군 모병소에서 자살 폭탄 테러 사건이 발생해 20여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라크에서는 정부를 대상으로 한 이슬람 과격 세력의 테러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유엔은 지난해에만 8천명이 테러로 목숨을 잃은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