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어제 (9일) 성명을 통해 12월 10일을 ‘인권의 날’로 선언했습니다.

그리고 그로부터 일주일을 ‘인권 주간’으로 지정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민들이 이 기간 동안 인권 보호의 중요성을 깨닫고 이와 관련된 행사를 치르길 권고했습니다.

유엔 총회는 지난1948년 ‘세계 인권선언’을 채택했습니다.

유엔 초기 회원국들은 제 2차 세계대전을 겪은 직후인1945년, 이 같은 잔학행위가 다시는 일어나지 않게 하기로 결심했습니다.

그리고 이로부터 3년 뒤 세계 인권선언을 통해 “인간의 원리와 존엄에 대한 존중은 세계평화와 정의, 자유의 토대”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