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의 유명 관광지인 세부 인근의 보홀 섬에서 오늘 오전 (15일) 규모 7.2의 강진이 발생해 적어도 73명이 숨졌습니다.

미국지질조사국에 따르면 지진은 이날 오전 8시12분께 보홀섬에서 동쪽으로 5㎞ 떨어진 곳에서 발생했습니다.

그 뒤 규모 5.0 이상의 여진이 두 차례 일어났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현재까지 보홀섬에서 57명, 세부섬에서 15명,그리고 인근 시퀴조르섬에서도 1명이 숨졌습니다.

또 100명 이상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필리핀에서 가장 오래된 성당인 ‘바실리카 미노레 델 산토 니뇨’ 성당도 크게 부서졌습니다.

이 성당은 16세기 스페인 식민지배 시절 지어졌습니다.

이외에도 대학 한 곳과 학교 한 곳, 쇼핑몰 두 곳이 심각한 피해를 입었습니다.

현지 당국은 세부 지역을 재난구역으로 선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