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은 국제 사회의 요구에도 불구하고 이미 생산한 농축우라늄의 국외 반출을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이란의 고위 관리가 밝혔습니다.

이란 국영 텔레비전은 13일 이란에서의 핵물질 제거는 넘을 수 없는 선이라고 밝힌 압바스 아락치 이란 외무차관의 발언을 보도했습니다.

이란은 오는 15에서 16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 등 소위 'P5+1'과의 핵협상을 앞두고 있습니다.

이번 협상은 서방과 화해를 도모하는 이란의 하산 로하니 대통령이 취임한 이후 처음으로 열리게 되는 회담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