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의 중도파 이슬람 성직자 하산 로하니가 4일 의회에서 취임식을 갖고 대통령으로 공식 취임한 가운데 서방국가들과의 대화를 촉구했습니다. 로하니 이란 신임 대통령은 그러나 서방국가들은 이란과 대화할 때 제재의 말이 아닌 존경의 언어로 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로하니 대통령은 헌법 절차에 따라 취임 전날 이란의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로부터 대통령직을 공식 승인받았습니다. 로하니 대통령의 취임식은1979년 이란 혁명 후 처음으로 외국 사절단과 종교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됐습니다.

이 자리에서 로하니 대통령은 헌법을 수호하고 국교인 이슬람을 수호할 것을 다짐했습니다. 로하니 대통령은 또 이란 국민은 투표를 통해 국가의 개혁과 변화, 번영을 요구했다며 부패와 모든 차별과 싸울 것을 다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