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케빈 러드 호주 총리는 오늘 (19일) 선박을 통해 호주에 도착하는 모든 망명 희망자들이 남태평양 섬나라 파푸아뉴기니에 재정착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러드 총리와 피터 오닐 파푸아뉴기니 총리는 이날 브리즈번에서 이 같은 협정에 서명했고, 이는 즉시 효력을 발합니다.

러드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선박을 통해 호주에 도착하는 망명 희망자들은 모두 파푸아뉴기니 마누스섬으로 보내질 것이며, 망명이 허락될 경우 파푸아뉴기니에 재정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같은 협정은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 출신 난민들이 선박을 타고 와 호주에 망명을 신청하는 것을 막기 위한 것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