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시아와 유럽의 주식시장이 3일 포르투갈과 이집트 정국 불안으로 하락세를 이어갔습니다.

국제 유가도 3일 배럴당 100달러를 돌파해 14개월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투자가들은 이집트의 불안한 정치 상황이 원유 공급에 지장을 줄 것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이집트는 주요 산유국은 아니지만 정국 혼란으로 중동 원유 공급의 주요 통로인 수에즈 운하의 운영이 중단될지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홍콩의 항셍지수는 2.5% 하락했고 영국과 독일, 프랑스는 1% 이상 떨어졌습니다.

미국은 독립 기념일을 앞두고 거래량이 준 가운데 소폭 올랐습니다.

특히 유럽 투자자들은 재정 위기를 맞은 포르투갈의 정치 불안 상황에 우려하고 있습니다.
포르투갈에서는 긴축정책을 둘러싼 갈등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주 재무장관과 외무장관이 사임했습니다.

포르투갈의 국채 이자율이 급등했고, 주식 시장도 5% 이상 급락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