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이 처음으로 박근혜 한국 대통령의 실명을 거론하며 비난했습니다.

북한이 처음으로 박근혜 한국 대통령의 실명을 거론하며 비난했습니다.

국방위원회는 25일 북한의 경제, 핵무력 건설 병진노선이 성공할 수 없을 것이라는 박근혜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무모하기 짝이 없는 망발’이며 ‘극악한 대결본색’을 드러낸 것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이날 국방위원회 대변인 담화는 조선중앙통신 등 북한 매체들이 일제히 보도했습니다.

그동안 북한은 박 대통령의 이름을 거명하지 않고 ‘남조선 당국자’, ‘남조선 집권자’등으로 지칭해 왔습니다. (끝)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