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의 번화가인 사바 바흐라트 광장 부근에서 8일 폭탄 테러가 발생해 민간인 15명이 숨지고 50여 명이 다쳤습니다.

시리아 관영 텔레비전 방송은 이번 폭발로 주변 건물들과 차량들이 파손된 채 곳곳에서 연기가 피어오르는 장면을 방영했습니다.

시리아 정부 당국자들은 이를 테러분자들의 소행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 정권은 반군 세력을 테러분자로 간주하고 있습니다.

한편 유엔의 반기문 사무총장은 시리아에 화학무기 사용 여부를 조사하기 위한 조사단을 24시간 이내에 파견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시리아 정부와 반군은 서로 상대방이 화학 무기를 사용했다며 비난 수위를 높이고 있습니다.

유엔 조사단은 시리아 정부의 입국 승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