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키프로스 대통령 "금융위기 철저히 조사"


니코스 아나스타시아데스 키프로스 대통령. (자료사진)
지중해 섬나라 키프로스의 니코스 아나스타시아데스 대통령은 이번 금융위기 사태를 철저하게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나스타시아데스 대통령은 위원회가 이번 주 안에 조사를 시작할 것이라고 말하며, 자신의 가족 또한 조사 대상에 포함됐다고 덧붙였습니다.

현지 언론사 하라브기는 아나스타시아데스 대통령의 사돈이 소유한 기업이 지난 달 중순 2천7백 만 달러 규모의 유가증권을 영국 런던으로 양도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해당 기업이 증권을 해외로 양도한지 불과 며칠뒤 키프로스 정부와 국제채권단은 키프로스 내 모든 은행 계좌를 정부가 압수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하지만 이에 대한 국민들의 반대로 규모가 큰 계좌들만 압수당했습니다.

따라서 새로운 구제금융 조건에 따르면 키프로스 은행과 라이키은행은 전체 계좌의 약 60%를 잃게 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