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계 최대 인터넷 기업인 구글의 에릭 슈미트 회장이 버마를 방문 중입니다.

슈미트 회장은 오늘 (22일) 랑군에서 학생들과 만나, 버마 정부가 국민들이 자유롭게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게끔 하고, 정보통신 산업을 발전시켜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버마는 현재 변화의 시작점에 있다며 정보통신 기술을 통해 다른 개발도상국들보다 훨씬 더 빨리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슈미트 회장이 말했습니다.

슈미트 회장은 마을에 휴대전화 한 대만 있어도 부당한 행위를 해결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슈미트 회장은 정부가 인터넷을 통제하도록 수수방관해서는 안된다고 강력히 말했습니다.

앞서 슈미트 회장은 버마 방문에 앞서 리비아와 아프가니스탄, 북한을 방문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