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동을 순방중인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이스라엘 국민들을 향해 “여러분은 절대 혼자가 아니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21일 예루살렘에서 대학생 등 이스라엘 청중들을 향해 이스라엘 국민들의 자유를 갈망하는 지난한 역사적인 순간들과 미국과 이스라엘이 공유하는 가치들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이스라엘의 미래를 걱정하는 친구를 자처하며 “만일 여러분들이 팔레스타인의 독립적인 국가 건립에 동의하더라도 이스라엘은 유대 민주주의적인 나라를 유지해 나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이스라엘 지도자들을 향해 “팔레스타인 거주지에 유대인 정착촌을 추진하는 것은 비생산적인 일임을 알아야 한다”며 “이스라엘이 진정 팔레스타인과 평화적 동반자가 되길 희망한다”고 언급했습니다.

앞서 오바마 대통령은 같은 날 마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과 회담을 갖고 만일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대화에 나설 의지가 있다면 평화 협상이 이뤄지는 것은 시간 문제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