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말리에 파병된 프랑스 군이 이르면 다음 달에 철수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로랑 파비우스 프랑스 외무장관이 말했습니다.

파비우스 장관은 어젯밤 (5일) 프랑스 언론 ‘메트로’와의 인터뷰에서, “계획대로 진행된다면 프랑스 군이 아프리카 연합군에게 곧 임무를 넘기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프랑스 군은 약 한달 동안 말리 북부를 장악한 무장분자들이 남부로 세력을 펴지 못하도록 저지하는 작전을 주도해 왔습니다.

프랑스는 옛 식민지인 말리 정부의 요청에 따라 현재 약 4천 명의 병력을 말리에 파견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