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에서 소수계인 이슬람 시아파 교도들이 종교 행진을 하는 도중 길거리 폭탄이 터져 어린이 3명을 포함해 적어도 7명이 숨졌다고, 파키스탄 당국자들이 말했습니다.

당국자들은 24일 남 와지리스탄 부족 자치지역 근처에 있는 데라 이스마일 칸 시에서 발생한 이번 공격으로 사망자 외에 30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공격은 시아파 교도들이 이슬람 성월인 무하람을 지키는 중 발생했습니다.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자들은 과거에도 무하람 기간 중 특히 성일인 아슈라에 시아파를 겨냥한 공격을 했었습니다.

25일은 파키스탄의 시아파 교도들이 기념하는 아슈라로 이슬람의 창시자 무함마드의 손자 이만 후세인의 죽음을 추모하는 날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