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연쇄 테러로 50명 이상 사망


9일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발생한 차량폭탄테러 현장 사진
9일 이라크 전역에서 벌어진 연쇄 공격으로 50명 이상이 숨지고 적어도 300명이 다쳤습니다.

이라크 관리들은 가장 큰 피해를 낸 공격이 이라크 남부 아마라시에서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아마라에서는 차량 두 대에서 폭탄이 터져 최소한 14명이 사망했습니다.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북부 발라드에서는 테러분자가 총을 쏘고 폭탄을 터트려 군인 11명이 죽고 몇 명이 다쳤습니다.

이날 이라크 북부 키르쿠크에 있는 경관 모집소에서도 폭탄이 터져 경관지원자 7명이 숨지고 17명이 다쳤습니다.

이라크 남부 나시리야에서도 두 건의 폭탄공격이 벌어졌습니다. 이날 나시리야에서는 프랑스 영사관 근처에서 폭탄이 터지기도 했습니다.

이 공격을 누가 벌였는지 현재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