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21일 파키스탄 전역에서 공격이 일어나 19명이 사망했습니다.

가장 심각한 공격은 파키스탄과 아프가니스탄 국경 부근의 사핀 탈 마을에 위치한 물라 나비 군 지휘관의 지휘소 외곽에서 발생한 자살 폭탄 공격입니다. 이 공격으로 적어도 9명이 숨지고 16명이 다쳤다고 파키스탄 경찰이 밝혔습니다.

나비 지휘관은 탈레반과 연계된 또 다른 고위 지휘관과 경쟁 관계에 있는 인물입니다.

경찰은 또 북서부 지역의 도로변에서 폭탄이 터져 최소한 세 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발루치스탄 주 그와다르 항구 도시에서 무장괴한의 공격으로, 최소한 7명의 병사들이 사망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