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국제형사재판소가 오늘(10일) 콩고 군벌인 토머스 루방가에게 소년병을 강제징집하고 동원한 혐의로 14년형을 선고했습니다.

네덜란드 헤이그에 있는 국제형사재판소는 루방가가 자신의 범죄 행위의 심각함을 알 수 있을 정도의 교육을 받은 인물이라고 밝혔습니다.

루방가는 지난 2002년과 2003년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저지른 범죄로 올해 초 유죄 판결을 받았습니다.

국제 인권단체인 휴먼 라이츠 워치는 루방가에게 내려진 판결이 피해자들에게 중요할 뿐만 아니라 소년병을 모집하는 전세계 모든 조직들에게 경고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선고는 10년 전 국제형사재판소가 설립된 이후 이 재판소에 의해 처음 유죄 선고를 받은 인물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