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9.19 (금요일)

한반도 / 정치·외교·안보

러시아 '대북 제재, 핵·미사일 국한해야'

겐다니 가틸로프 러시아 외무차관 (자료사진)
겐다니 가틸로프 러시아 외무차관 (자료사진)
이연철
러시아는 북한과의 정상적인 무역과 경제 관계에 영향을 주는 대북 제재에는 반대할 것이라고, 겐다니 가틸로프 외무차관이 밝혔습니다.

가틸로프 차관은 19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대북 추가 조치는 전적으로 핵무기와 로켓 발사 등 비확산 분야를 표적으로 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도 러시아와 비슷한 입장인 것으로 이해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가틸로프 차관은 현재 유엔 안보리에서 북한에 대해 상당히 폭넓은 제재 조치가 검토되고 있다며, 러시아는 대북 제재 검토에서 러시아의 이익이 침해되지 않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