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요르단 국경서 차량폭탄 공격…군인 6명 사망


21일 시리아와 요르단 국경지역 난민캠프에서 차량폭탄 테러가 발생했다. 구조요원들이 부상당한 요르단 병사를 헬리콥터로 옮기고 있다.

21일 시리아와 요르단 국경지역 난민캠프에서 차량폭탄 테러가 발생했다. 구조요원들이 부상당한 요르단 병사를 헬리콥터로 옮기고 있다.

시리아와 요르단 국경 지역에서 오늘 (21일) 차량폭탄이 터져 병사 6 명이 숨지고 14 명이 다쳤다고 요르단 군 관계자가 밝혔습니다.

이번 폭발은 시리아 내전을 피해 요르단으로 넘어가려는 난민 수 만 명이 머물고 있는 루크반 지역에서 발생했습니다.

아직까지 이번 공격을 벌였다고 시인하는 단체는 없습니다. 요르단 군은 이번 사건과 관련된 차량 몇 대를 파괴했다고 밝혔지만 자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유엔은 이미 요르단에서 65만 명 이상의 난민을 등록받았습니다.

요르단은 인구 800만 명의 작은 나라이지만 수많은 난민들을 수용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유엔은 난민 지원금이 목표에 훨씬 못미친다며 국제사회에 호소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