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해군 두번째 기뢰부설함 '남포함' 진수식


27일 울산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부에서 한국 해군의 차기 기뢰부설함 '남포함' 진수식이 열리고 있다.

27일 울산 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부에서 한국 해군의 차기 기뢰부설함 '남포함' 진수식이 열리고 있다.

한국 해군은 백승주 국방부 차관과 현대중공업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오늘( 27일) 울산에서 해군의 두 번째 기뢰부설함인 ‘남포함’ 진수식을 가졌습니다.

배수량 3천t 급인 남포함은 길이 114m, 폭 17m, 높이 28m 규모에 최대 속력 시속 42km로 승조원 120 명이 탑승할 수 있습니다.

남포함은 전자 해도 항해체계와 함께 기뢰 이동거리 제어체계를 갖춰 짧은 시간에 대량의 기뢰를 정확한 위치에 부설할 수 있습니다.

남포함은 6.25 전쟁 당시 북한 군의 기뢰를 제거했던 ‘남포 소해작전’에서 이름을 따왔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