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 연합사단 가동...미군 사단장, 한국 군 부사단장


지난해 3월 한국 포항에서 실시된 미-한 연합 독수리 연습에서 한국 군 장병들과 미 해병대가 훈련 중이다. (자료사진)

지난해 3월 한국 포항에서 실시된 미-한 연합 독수리 연습에서 한국 군 장병들과 미 해병대가 훈련 중이다. (자료사진)

한국 군 관계자는 미-한 연합사단 참모부가 본격 가동에 들어갔으며 어제 (15일)부터 한국 군 장교 30 명이 관련 임무를 수행하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 의정부에 있는 미 2사단을 모체로 편성된 연합사단은 평시에는 참모부 조직만 운영하다가 전시에는 미 2사단의 모든 부대와 한국 군 기갑여단인 제16여단을 예하에 두게 됩니다.

연합사단의 사단장은 미군 토마스 밴댈 소장이, 부사단장은 한국 군 인성환 준장이 수행하게 됐습니다.

연합사단 편성을 계기로 미 2사단과 한국 군 제16여단은 다음주 연합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며, 오는 3월 초부터 시작되는 미-한 연합 ‘키 리졸브’ 연습에도 참여합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