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일, 국장급 군 위안부 협의 23일 재개


한국 외교부 건물 (자료사진)

한국 외교부 건물 (자료사진)

한국과 일본은 오는 23일 서울에서 일본 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대한 국장급 협의를 개최한다고 한국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이번 협의에 한국 측에선 이상덕 외교부 동북아국장, 일본 측에선 이하라 준이치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이 참석해 위안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본격적인 조율을 시도할 것으로 보입니다.

양측은 지난 4월 서울에서 첫 국장급 협의를 가진 데 이어 5월엔 도쿄에서 2차 협의를 이어갔지만, 지난 달 일본 정부의 `고노담화' 검증 발표로 3차 협의가 무산됐었습니다.

이번 협의에선 또 다음달 초 미얀마에서 열리는 아세안 지역안보 포럼, ARF를 계기로 두 나라 외교장관 회담을 갖는 문제도 거론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