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중 전략경제대화, 사이버 핵문제 등 논의


10일 중국 베이징에서 진행된 제6차 전략경제대화에서 존 케리 국무장관(왼쪽)이 중국의 리커창 총리와 악수하고 있다.

10일 중국 베이징에서 진행된 제6차 전략경제대화에서 존 케리 국무장관(왼쪽)이 중국의 리커창 총리와 악수하고 있다.

미국과 중국이 사이버 공격과 핵 문제, 경제 현안 등에 관해 양국의 견해차를 극복해 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중국 베이징에서 오늘(10일)까지 진행된 제6차 전략경제대화를 마친 뒤 존 케리 미 국무장관은 미국 기업들에게 피해를 입힌 중국의 사이버 공격 문제에 관해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습니다.

케리 국무장관은 또, 미국과 중국은 비핵화 상태에서 안정적으로 번영하는 한반도를 만드는 문제에 동의했다며 이 같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구체적 방안들을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도 양측이 지속적으로 핵 문제를 논의하기로 했다며 한반도 비핵화 실현의 중요성을 서로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이번 대화에서 경제 현안을 다룬 제이컵 루 미 재무장관은 중국 지도부가 위안화의 가치와 관련해 시장이 좀더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