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장관 "중국, 북한 핵 포기토록 역할해야"


10일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베이징에서 열린 미-중 전략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10일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베이징에서 열린 미-중 전략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미국과 중국은 한반도에서 비핵화를 달성하는 것이 중요하고 긴급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고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중국의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은 중국과 미국이 협상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를 실현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조은정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미국과 중국은 10일 중국 베이징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틀 일정으로 열린 양국 간 연례 전략고위대화 내용을 설명했습니다.

존 케리 미 국무장관과 중국의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은 이날 회견에서 양자 간 현안과 지역, 국제 문제들에 대해 폭넓게 의견을 나눴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대화는 미-중 간 경제와 무역 관계에 초점이 맞춰졌으며, 동중국해와 남중국해에서의 영유권 분쟁, 북한과 이란 핵 문제, 기후변화 등 다양한 국제 현안도 중요하게 다뤄졌습니다.

케리 장관은 한반도 문제와 관련해 미국과 중국이 "비핵화 되고 안정적이며 번영하는 한반도를 이루는 것이 중요하고도 긴급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케리 장관] "The US and China agree on the importance and urgency of achieving a denuclearized..."

케리 장관은 두 나라가 "이런 목표를 진전시킬 수 있는 구체적인 방안들에 대해 논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케리 장관은 또 미국과 중국이 같은 전략목표를 공유하고 있다며, "북한의 대량살상무기와 탄도미사일 계획에 대한 유엔 안보리 제재 결의 이행이 중요하다는 점을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케리 장관은 이어 중국이 북한에 대한 제재 이행을 강화했지만, 북한이 비핵화 의무를 이행하도록 하기 위해서는 중국과 미국이 더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는 점을 두 나라 모두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케리 장관] "China has also strengthened its sactions enforecement but there's more each of us can do..."

케리 장관은 북한 비핵화와 관련해 미국이 주어진 역할을 감당할 것이라며, 독특한 위치에 있는 중국도 그 같은 책임을 잘 알고 있다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이 좀더 적극적으로 나서 줄 것을 촉구한 것입니다.

이에 대해 양제츠 위원은 미-중 두 나라가 "한반도 핵과 이란 핵 문제에서 지속적으로 밀접한 협상을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한반도 핵 문제에서는 쌍방이 평화적인 방법을 통한 비핵화 실현의 중요성을 확인했다"고 전했습니다.

양 위원은 “현 상황을 감안할 때 모든 이해 당사국들이 말과 행동에 신중하며, 침착하게 자제력을 발휘해야 한다는 것을 중국이 지적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미국 정부의 고위 당국자는 9일 전략경제대화 첫 날 회의를 마친 뒤 가진 기자설명회에서 미-중 양측이 각자의 대북 전략을 조율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익명을 전제로, 중국이 지금까지의 대북 접근이 지속 가능하지 않고, 성과도 없다는 것을 깨달은 것이 분명하다고 밝혔습니다.

이 당국자는 이같은 분석의 근거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한에 앞서 한국을 방문한 사실을 지적했습니다.

VOA 뉴스 조은정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