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유혈사태 4일간 이어져


25일 이라크 바그다드 북부의 차량 폭탄 테러 현장을 지나는 시민.

25일 이라크 바그다드 북부의 차량 폭탄 테러 현장을 지나는 시민.

이라크 치안당국은 바그다드 북쪽의 수니파 마을을 다시 장악했습니다. 앞서 무장괴한들이 이 지역을 점력했지만 저항 없이 철수했습니다. 지난 4일간 이라크에서 유혈사태로 150명이 사망했습니다.

당국자들은 수니파 반군이 오늘(26일) 현지 부족 지도자들과 협상 한 뒤 술래이만 벡 마을에서 철수했다고 말했습니다.

무장괴한들이 어제(25일) 이 마을을 점령하기에 앞서 지난 23일부터 이라크에서 연이어 유혈충돌이 일어났습니다. 23일에 이라크 정부군은 중부 하위자 마을의 수니파 시위 현장을 급습했으며, 53명이 사망했습니다.

이후 서부와 북부 지역에서 일어난 충돌들로 수 십명이 추가로 사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