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tain's Prime Minister Boris Johnson gestures, during a coronavirus briefing in Downing Street, London,  Wednesday, Sept. 30,…
최근 영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재확산되면서 일일 신규 확진자가 7천명을 넘은 가운데 보리스 존슨 총리가 런던 다우닝가 관저에서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

영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신규 확진자가 사상 처음으로 1만 명을 넘었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영국의 코로나 확진자가 하루 사이 1만2천 명으로 늘어 모두 48만 1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영국 내 신규 확진자 규모는 전날에 비해 2배 늘어난 수치입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4일, B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크리스마스까지 계속해서 험난할 것이며, 어쩌면 더 험난할 수 있다면서 2021년까지 지역별 봉쇄 조치를 이어갈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