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s Prime Minister Yoshihide Suga (C) speaks next to Japan's chief cabinet secretary Katsunobu Kato (L), Japan's minister…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도쿄에서 디지털 개혁에 대한 각료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18일, 취임 후 첫 해외 순방에 나섰습니다. 

스가 총리는 18일, 나흘 간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에서 응우옌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동남아국가연합에 대한 정책 연설을 합니다. 

스가 총리는 출국 전 공항에서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아세안과 관계 발전에 대해 논의하고 신뢰 관계를 구축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아세안은 일본이 추진하고 있는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 태평양의 실현을 위해서 중요한 파트너로 지역 내 평화와 번영에 대한 일본의 기여 결의를 확실히 보이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NHK 등 현지 언론은 신종 코로나 감염증 대유행 이후, 총리의 해외 순방은 처음으로 정부는 수행원 수를 감축하고 총리와 수행원들의 신종 코로나 검사를 실시하는 등 철저한 감염 방지에 나섰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