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일 아시아안보회의(일명 샹그릴라 대화)’가 열리는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 앞에 무장경찰이 보초를 서고 있다.
지난 2019년 5월 아시아안보회의(일명 샹그릴라 대화)가 열리는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 앞에 무장경찰이 보초를 서고 있다.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이 다음 달 싱가포르에서 열릴 예정인 샹그릴라 아시아 안보정상회의에 참석합니다.  

국제전략문제연구소(IISS)가 주관하는 올해 행사는 6월4일부터 5일까지 이틀간의 일정으로 개최될 예정입니다.  

IISS는 3일 이메일 성명에서 "오스틴 장관은 이번에 동남아를 첫 방문하며, 비공개 연설과 정상회담과 별도로 양자 및 다자간 회담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샹그릴라 국제회의는 2002년 출범 이후 세계 최고위급 군사 관계자들과 외교관들, 무기 제조업자 등이 참석합니다.   

이번 회담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COVID-19) 사태로 연례회의가 취소된 후 1년 만에 열리게 됩니다.

앞서 오스틴 장관은 이번 주 정책 연설에서 미국이 오랫동안 펜타곤을 소모해온 오래된 전쟁과 미래 갈등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더 빨리 이해하고, 더 빨리 결정하고, 더 빨리 행동하기 위해 기술 발전을 활용해 전 세계적으로 군사 작전을 더 잘 통합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한편 싱가포르는 오는 8월, 세계경제포럼을 개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