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ident Donald Trump, left, listens to Vice President Mike Pence, right, as he pauses while speaking to members of the media…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29일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사태에 대응한 추가 방역 조치를 발표했다.

미국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사태와  관련해 한국 대구 지역에 대해 '여행 금지'를 권고하는 최고 수준의 여행경보를 발표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29일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과 이탈리아 일부 코로나 확산 지역에 대한 여행경보를 기존 3단계에서 4단계로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한국의 여행경보 해당 지역은 대구라고 적시했습니다.

미국의 여행경보는 모두 4단계로 1단계 일반적 주의, 2단계 강화된 주의, 3단계 여행 재고, 4단계 여행 금지를 의미합니다. 

한국의 다른 지역에 대해서는 여행경보 3단계를 유지했습니다

미국 정부는  또 다른 코로나 확산국인 이란에 대해서는 기존 입국 금지에 더해, 이란을 여행한 모든 외국인에 대해서도 14일간 입국 금지 조치를 내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 날 기자회견에서 미국 정부는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발견된 후 중국에 대한 입국 금지 조치를 취하는 등 전례 없는 방역 노력을 기울였으며, 일반 미국인에 대한 감염 위험은 여전히 낮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에서는 지금까지 6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29일 서부 워싱턴주에서 첫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