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 Anthony Fauci, director of the National Institute for Allergy and Infectious Diseases, speaks during a House Subcommittee…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보건원 산하 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장

미국 국립보건원 산하 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 앤서니 파우치 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백신이 오는 10월까지 나오기는 힘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어제(3일)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10월까지 코로나 백신이 준비될 수 있다는 상상을 할 수 있겠지만, 실제로 그렇게 될 것같지는 않다”고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이어 "11월이나 12월에는 좀 더 가능성이 있다"면서, 그러나 "안전성과 효과가 충분히 검증되지 않은 백신이 승인될 가능성은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의 거대 제약회사 '파이저'는 이르면 다음달 코로나 백신 승인을 받을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존스 홉킨스대학에 따르면 오늘 오전 현재 미국 내 코로나바이러스 누적 확진자와 사망자는 각각 615만여 18만6천 명을 넘어섰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