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정부는 27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 사망 이후 북한의 안정을 강조하면서 김정은 체제에 대한 지지를 다시 한 번 확인했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홍레이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김 위원장 사망 이후 한반도 정세에 대해 묻는 질문에, “중국은 북한이 안정을 유지하는 가운데 발전을 이룩하는 것이 관련국 모두의 이익이라고 여긴다”고 답했습니다.

홍 대변인은 또 “중국은 관련국들이 상호 관계를 개선, 발전시키는 가운데 한반도 비핵화와 6자회담을 함께 추진하는 것을 지지한다”며 “관련국들과 함께 한반도의 장기적 안정을 위해 부단을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홍 대변인은 특히 “우호적인 이웃나라인 중국과 북한은 한반도와 동북아 질서에서 중요한 행위자”라며 “중국은 북한 인민들이 노동당과 김정은의 영도 하에 사회주의 건설 사업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