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환경규제 위반 기업들에게 은행대출 거부 (E)


중국당국이 에너지 효율과 공해방출 기준을 위반한 기업들에 대해 은행대출을 거부하는 등 규제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중국은행규제위원회는 오늘(13일) 발표한 성명에서 국내 모든 은행들은 노후된 장비를 가동해 과도한 공해를 방출하는 기업들에 대출을 취소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중국당국의 이런 방침은 특히 많은 공해를 방출하는 전력사와 철강,석탄, 화학 공장 등에 초점이 맞춰졌습니다.

중국은행규제위원회는 그러나 잠재적인 대출금 회수 규모나 규제대상 기업 규모를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중국은행규제위원회의 이번 발표는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경제 호황에 따른 환경파괴를 억제하기 위해 중국정부가 추진하는 환경보호운동의 일환입니다.

*****

Chinese regulators are stepping up efforts to deny loans to companies that violate standards on energy efficiency and pollution.

A statement (today/Friday) by the China Banking Regulatory Commission says it is ordering banks to withdraw loans from companies running obsolete equipment and causing too much pollution. The efforts are focused on such polluters as power-generation, steel, coal, coke, and chemical plants.

The regulator did not reveal the potential scale of the loan recall or say how many companies were on its blacklist.

The announcement is part of a government campaign to improve energy efficiency and rein in environmental damage from China's economic surge.

Last week, Chinese regulators said the country's banks would deny credit to violators of national energy or pollution standard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