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붉은사원 기습공격 정부군 8명, 저항세력 50명 사망 (E)


파키스탄 정부군은 이슬라마바드에서 경찰과 대치중인 ‘붉은 사원’에 대한 기습공격중에 적어도 50명의 무장 회교 신학생들이 사망하고 8명의 정부군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군은 또 적어도 50명의 무장분자들을 체포했다고 말했습니다.

병원 관리들은 이번 공격에서 적어도 15명의 정부군과 여러 명의 무장분자들이 부상당했다고 말했습니다.

파키스탄 정부군 대변인인 와히드 아르샤드 소장은 10일 기자회견에서 붉은 사원의 3분의 2정도가 진압됐다고 말했습니다. 아르샤드 소장은 무장분자들과의 협상이 결렬되자 10일 새벽 4시 경 공격을 개시했으며 무장분자들이 거세게 저항했다고 밝혔습니다.

파키스탄 당국은 적어도 30명의 여성과 어린아이들을 구출했으며, 공격이 시작되자 20명의 어린이들이 사원을 빠져나와 대피했다고 밝혔습니다.

*****

Pakistan's military says at least 50 armed students have been killed in a raid on the Red Mosque in Islamabad, while eight soldiers have died.

Hospital officials say at least 15 soldiers and several militants have been wounded in the fighting. At least 50 militants are reported to have been arrested.

At a news conference today (Tuesday), military spokesman Major General Waheed Arshad said two-thirds of the mosque has been cleared.

Arshad said the operation began just after four a.m. (11 a.m. Monday UTC), after negotiations with the militants broke down. Arshad said Pakistani forces are facing stiff resistance from the militants, with some firing from the mosque's minarets (towers).

Authorities said the military had rescued at least 30 women and children, including the wife and daughter of mosque leader Abdul Aziz, who was arrested last week while trying to flee the complex wearing a burqa.

The military says 20 children escaped from the compound as the assault began.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