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간서 폭탄공격 … 35명 사망 (E)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17일 경찰 버스를 겨냥한 폭탄공격이 발생해 적어도 35명이 사망했습니다.

무장단체 탈레반은 이 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아프간 당국자들은 경찰관 후보생들을 태운 경찰학교 버스가 카불 혼잡지역의 한 경찰서 근처를 지날 때 폭탄이 폭발했다고 말했습니다. 사망자 대부분은 경찰관 후보생들이었습니다. 경찰과 병원관계자들은 이번 공격으로 적어도 30명이 부상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공격은 지난 2001년 탈레반이 축출된 이후 카불에서 발생한 공격 중 인명피해가 가장 많은 공격 가운데 하나입니다.

한편, 아프간 당국자들은 헤라트 주와 팍티아 주에서 각각 간밤에 발생한 무력충돌로 적어도 5명의 경찰관과 11명의 탈레반 무장분자가 사망했다고 말했습니다.

*****

Afghan police say a bomb ripped through a police bus today (Sunday) in the capital of Kabul, killing around 35 people.

Officials say the police academy bus was carrying several recruits near a police station in a crowded section of the city when the bomb went off.

Most of the dead are Afghan police officers or recruits. Estimates on the number of casualties varies, with the number of wounded ranging from 10 to 35. Some civilians are reported to be among the casualties.

Authorities are investigating if the attack was a suicide bombing, or if a bomb may have been planted on the bus.

The attack is one of the deadliest in Kabul since the Taleban was toppled in 2001.

Afghanistan's insurgent Taleban movement has claimed responsibility for the bombing.

Afghan officials said Saturday a suicide bomber struck near a convoy of foreign forces in the northern city of Mazar-e-Sharif, killing one civilian and wounding at least six other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