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타이완 거래’ 미 군수업체 제재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정부가 타이완에 F-16 전투기를 판매하는 미국 군수업체들을 제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21일) 정례브리핑에서 “(타이완을 상대로) 무기 판매에 참여하는 미국 기업에 대한 제재를 포함해 중국의 이익을 지키는 데 필요한 조처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구체적인 제재 내용은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중국 정부의 이 같은 방침은 미 국무부가 어제(20일) 타이완에 대해 F-16 전투기 66대 등 8억 달러 규모 무기 판매를 승인한 데 대한 반응입니다.

겅 대변인은 미국이 타이완과의 무기 거래를 통해 “중국 내정에 간섭하고 중국의 주권과 안보 이익을 크게 훼손했다”고 주장하면서, 이에 대해 이미 미국에 강력히 항의했다고 밝혔습니다.

겅 대변인은 모든 무기 판매 절차를 중단하고 타이완과의 합동 군사훈련도 하지 말 것을 미국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겅 대변인은 “미국이 ‘하나의 중국’ 원칙과 ‘중-미 3개 연합공보’를 엄중히 준수해야 한다”며, “그렇지 않으면 모든 결과는 미국이 감당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하나의 중국’ 원칙은 타이완과 홍콩, 마카오 등이 체재만 다를 뿐 중국에 속한 지역이라는 개념입니다. 그리고 ‘3개 연합공보’는 미·중 외교 관계를 수립하면서 맺은 기본합의 문건을 말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