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인도 총리 회담 "안보·경제 협력 확대"


아베 신조 일본 총리(오른쪽)와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29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회담했다.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29일 도쿄에서 인도의 나렌드라 모디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NHK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총리관저에서 모디 총리와 만나 안보 분야 협력 강화와 경제 협력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두 나라는 국방 분야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양국 외무장관과 국방장관이 참여하는 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또 인도군과 일본 자위대가 다음 달 최초로 합동 군사훈련을 갖기로 했습니다.

경제 분야에서 일본은 인도에 27억 달러 상당의 차관을 제공하기로 했습니다. 이 차관은 인도 서부에 고속철도와 교량 건설에 사용될 계획입니다.

두 정상은 또 '자유롭게 열린 인도-태평양 전략'을 논의했으며 북한 비핵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또 아시아에서 중국의 영향력과 군사력 확대에 대비해 두 나라가 공동 대처하기로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