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 초강력 태풍 '망쿳' 접근


14일 필리핀 북동부 투게가라오에서 태풍 '망쿳'이 뿌린 폭우로 도로가 물에 잠겼다.

필리핀으로 접근 중인 초강력 태풍 '망쿳'이 이르면 15일 오전 필리핀에 상륙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하와이에 있는 '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는 망쿳을 5등급 허리케인에 맞먹는 초강력 태풍으로 분류하고 있습니다.

수도 마닐라가 있는 북부 루손섬의 수백만 주민과 상점은 망쿳이 현재 시간당 최고 풍속 285km의 강풍을 동반하고 접근함에 따라, 긴급 대피를 준비하며 긴장하고 있습니다.

'국제적십자사·적신월사 연맹(IFRC)'는 14일 성명을 통해, 망쿳이 반경 900km 내 시설과 농작물, 인명에 피해를 가져올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현재 약 400만 명이 태풍 피해의 위협을 받고 있는 가운데 필리핀 정부는 13일, 수천 명의 주민들을 대피시켰습니다.

필리핀 적십자 구호 요원과 전문가들은 망쿳이 강타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에 긴급 파견돼 대피소와 구조 장비 등을 점검하고 있습니다.

태풍 망쿳은 올해 들어 필리핀을 강타하는 15번째 태풍입니다. 필리핀은 한 해 평균 약 20번의 태풍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