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독일 함부르크에서 이틀 일정으로 열렸던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가 8일 끝났습니다.

정상들은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이 파리기후변화협정에서 탈퇴한 사실을 주목한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다른 회원국들은 이 협정을 지킬 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성명은 또 여타 회원국들이 화석연료를 깨끗하고 효율적으로 쓰는 것을 돕는 데 미국이 긴밀하게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G-20 정상회의를 주최한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기후협정 탈퇴 결정에 유감이라며 다른 19개 회원국은 재협상에 반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교역 분야에선 상호 이익이 되는 교역과 투자, 그리고 무차별 원칙의 중요성을 주목하면서 시장 개방을 유지할 것이라고 성명은 다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인터넷 트위터에 이번 회의가 대단한 성공이었고 행사를 훌륭하게 주관한 메르켈 총리에 감사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