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8.28 (목요일)

세계 / 중동

이란 핵 협상,카자흐스탄서 재개

26일 카자흐스탄에서 이란과 유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 독일이 핵 문제 해결을 위한 협상을 재개했다.
26일 카자흐스탄에서 이란과 유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 독일이 핵 문제 해결을 위한 협상을 재개했다.
미국과 중국 등 유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 그리고 이란이 오늘 (26일) 카자흐스탄에서 이란의 핵 개발 의혹과 관련한 협상을 시작합니다.

카자흐스탄의 알마타에서 열리는 이번 회담은 양측 사이에 8개월 만에 재개되는 것이지만 실질적인 성과를 내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입니다.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들과 독일은 이란이 우라늄 농축 활동을 중단할 경우 이란에 대한 제재를 완화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란은 자국의 핵 개발이 평화로운 목적을 띄고 있다고 주장하지만, 대부분의 서방국가들은 핵무기 개발을 위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