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분리기 수천대로 우라늄농축 가동중”


핵시설에서 일하는 북한 기술자들 (자료사진)

핵시설에서 일하는 북한 기술자들 (자료사진)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30일 “수천 대의 원심분리기를 갖춘 현대적 우라늄 농축 공장이 돌아가고 있다”고 보도했다고 북한 관영매체 조선중앙통신이 전했습니다.

이 신문은 ‘평화적 핵 에너지 개발 이용은 세계적 추세’라는 제목의 글에서, “현재 조선에서는 경수로 건설이 활발하게 벌어지고 있고 그 연료를 보장하기 위해 우라늄 농축 공장이 돌아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북한을 방문한 미국의 핵 전문가 지그프리드 해커 박사가 영변 지역에 설치된 현대식 우라늄 농축 시설을 목격했다고 밝힌 이후 북한 보도매체가 이를 확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노동신문은 “조선에서 날로 높아가는 전력 수요를 해결하기 위해 평화적 목적의 핵 에너지 개발사업을 더욱 적극화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XS
SM
MD
LG